'차세찌♥' 한채아, 시아버지 차범근 최애 수제자 되겠네 [TEN★]


'차세찌♥' 한채아, 시아버지 차범근 최애 수제자 되겠네 [TEN★]
'차세찌♥' 한채아, 시아버지 차범근 최애 수제자 되겠네 [TEN★]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배우 한채아가 축구의 매력에 빠졌다.

한채아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again"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한채아는 FC CHABOOM이라는 로고가 새겨진 핑크색 축구복을 입고 있다. 장소로도 '차범근축구교실 - FC Chaboom'을 태그했다. 현재 한채아는 SBS 축구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하고 있다. 이에 시아버지 차범근의 축구교실에도 찾아 축구 연습에 매진하고 있는 것으로 짐작된다. 거친 몸싸움과는 어울리지 않을 듯한 청순 미모와 가녀린 뒤태가 눈길을 끈다.

한채아는 차범근 전 축구 감독의 셋째 아들 차세찌와 2018년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