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혁, 전 아내 언급
"이슈 원하는 것 같은데"
결혼 1년 만에 파경
김상혁 / 사진 = 유튜브 영상 캡처
김상혁 / 사진 = 유튜브 영상 캡처


그룹 클릭비 출신 김상혁이 유튜브 예능을 통해 이혼을 언급, 전 아내 송다예가 불쾌감을 드러냈다.

23일 유튜브 채널 베짱이엔터테인먼트 웹예능에는 김상혁이 출연했다. 김상혁은 결혼운에 대해 물었다. 그는 지난해 결혼 1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김상혁은 "살면서 안 겪어도 될 일들을 너무 많이 겪었다. 이 문제는 개인사면 얘기하겠는데, 상대를 배려해서 자세한 언급은 피하고 싶다. 말하고 싶지도 않다"라고 전했다. 그는 "내 선택의 잘못이라고 생각하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또 김상혁은 "나는 곧이곧대로 생각한다. 머리 아프기 싫으니까. 단순하게. 상대방이 하는 말을 내가 안 믿어주면 누가 믿어줄거냐 싶은 거다"라고 말했다.

영상이 공개된 이후, 전처 송다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슈되길 원하는 것 같은데, 원하는대로 시원하게 공개할까요? 누가 누굴 생각해서 뭘 함구한다는 건지? 한번만 더 언급하면 제가 공개할게요. 가만히 잘 사는 사람 건드리지 맙시다"라며 불쾌감을 토로했다. 특히, 캡처한 스토리 이미지에는 녹음파일, 캡처와 증거영상 폴더가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김상혁은 지난 1999년 클릭비로 데뷔, 2005년 4월 음주 운전으로 인해 자숙기를 가졌다. 이후 지난 2019년 4월 쇼핑몰 CEO 송다예와 결혼했지만 1년 만에 이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