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사나, 손바닥 하나로 가려지는 소멸 직전 얼굴[TEN★]


트와이스 사나가 일상을 전했다.

지난 22일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만나서 반가웟어’라는 코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이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사나는 볼에 손을 대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다.

한편 트와이스는 새 미니 앨범 '테이스트 오브 러브'으로 컴백, 신곡 '알콜-프리'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트와이스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