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채정안 인스타그램
사진=채정안 인스타그램


배우 채정안이 탄탄한 몸매를 뽐냈다.

채정안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장은 발레 + 평양냉면. 내 친구 발레리나~ 고마워~ 포기하지 말아줘!"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서 채정안은 브라톱과 숏레깅스를 입고 발레 연습실에 있다. 스트레칭을 하며 유연성을 뽐낸다. 군살 없는 몸매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발레리나 친구와 셀카를 찍으며 돈독한 사이를 뽐내기도 한다.

채정안은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에 출연하고 있다. '월간 집'에서는 매순간 열정적이고 화끈하게 사는 13년 차 베테랑 에디터 여의주 역을 맡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