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주주' 함연지, 당근의 재미를 알아버린 재벌3세 "푹 빠져" [TEN★]


'오뚜기 주주' 함연지, 당근의 재미를 알아버린 재벌3세 "푹 빠져" [TEN★]
'오뚜기 주주' 함연지, 당근의 재미를 알아버린 재벌3세 "푹 빠져" [TEN★]
사진=함연지 인스타그램
사진=함연지 인스타그램
뮤지컬배우 함연지가 중고거래의 재미를 자랑했다.

함연지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당근)마켓 처음 해봤는데~ 요거 요거 왜케 재밌나요? 푹 빠졌어요! 앞으로 좀 애용해 볼 생각입니다. 저 곰돌이 꿀단지 팔았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함연지는 블랙 도트의 화이트 원피스를 입고 휴대폰을 보고 있다. 또 다른 사진들에서 함연지는 곰돌이 모양 조각인형을 여러 각도에서 찍고 있다. 중고거래 게시물을 올리는 데도 몰두하고 있다. 중고거래의 재미를 안 함연지의 모습이 귀엽고 사랑스럽다.

함연지는 식품업체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장녀로, 방송, 유튜브 등을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다. 2017년 결혼한 동갑내기 남편을 '햄편'이라는 애칭으로 부르는 함연지는, 각종 방송과 SNS를 통해 남편과의 연애, 결혼 스토리, 일상 등을 공개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