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바리스타 남친 변신...지민 커피 한잔 할래요?


방탄소년단 지민이 미남 바리스타로 변신했다.

일본 버티컬 시어터 애플리케이션 스매쉬(smash)는 지난 18일 방탄소년단 오리지널 콘텐츠를 공개했다.

애플리케이션 스매쉬는 스마트폰 시청에 특화된 세로형의 짧은 동영상을 스트리밍하는 서비스다. 공개된 영상속에는 가상 도시 '스매쉬 시티'에서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각자 휴일을 보내는 모습이 담겨있으며, 여유롭게 아침 시간을 보내는 지민의 모습을 가장 먼저 공개했다.
방탄소년단 지민,  바리스타 남친 변신...지민 커피 한잔 할래요?
지민은 오전 8시를 알리는 자막과 함께 금발에 파스텔 톤 옐로우 셔츠와 흰색의 도트(dots)무늬가 포인트인 블랙 수트차림으로 양손을 주머니에 꽂은채 미소를 띄며 주방에 등장한다.

지민은 '커피 한번 내려 볼까요?'라는 부드러운 말을 하면서 그라인더에 원두를 넣으며 '커피 한 스푼 넣고'라는 말을 했다.

특히, 내려진 커피를 컵에 나누어 담으며 마치 커피위에 얹은 달콤한 크림 같은 부드럽고 스윗한 목소리로 '커피를 갈아서 내리니까 더 맛있는 것 같아요', '같이 먹으면 더 맛있겠죠', '같이 드실래요?'라며 마치 로맨틱 영화속 남자 주인공 같은 모습을 보여줬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