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사진=최수영 인스타그램


배우 최수영이 배우 최태준과 티키타카 케미를 뽐냈다.

최수영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헬멧커플 안녕"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남겼다. 사진 속 최수영은 웹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에 함께 출연하는 최태준과 함께 있는 모습. 같은 모양의 은색 헬멧을 쓰고 비슷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또한 "이번주 '그안결' 막방"이라고 적어 드라마를 홍보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근영(최수영 분) 놀리기 만렙 후준(최태준 분)", "잘하지롱"이라며 최태준과 손가락으로 장난을 치고 있다. 드라마에서는 알콩달콩 로맨스 케미를 선보이는 두 사람이지만 현실에서는 절친 케미를 뽐내 웃음을 안긴다.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세계적인 톱스타 후준과 그의 안티팬으로 낙인찍힌 근영의 티격태격 로맨스를 그린다. 최수영은 잡지사 기자 근영 역을 맡았다.

최수영은 배우 정경호와 9년째 공개 연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