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국, SNS 통해 팬들과 질의응답
인신공격 악플에 의연한 대처
이후 해명글 게재 "신중하지 못했다"
/사진=김민국 인스타그램
/사진=김민국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성주의 아들 김민국이 인신공격 악플을 해명했다.

김민국은 지난 16일 자신의 SNS 계정에 직접 입장을 밝혔다. 그는 '샌드백 드립' 쳤던 질문에 관해 "내가 많이 아끼는 친구다. 그 친구도 농담 삼아 올린 질문이고, 나도 농담 삼아 올린 답변인데 내가 신중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 친구한테 내가 밥 사는 걸로 했다. 그러니 이제 신중하지 못했던 나를 욕하고 내 친구는 욕하지 말아줬으면 한다"며 "앞으로 좀 더 확실히 기재하도록 하겠다. 죄송하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벌로 이번 질의응답은 3탄까지 최대한 정성껏 많이 가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김민국은 SNS를 통해 팬들과 질의응답 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중 한 누리꾼은 "왜 못생겼어요? 왜 키 작아요? 왜 콧구멍 커요? 왜 머리 길어요? 왜 입 커요?"라며 비난 섞인 질문을 퍼부었다.

이에 김민국은 "자신의 단점을 아는 샌드백은 그 어떤 타격도 아프지 않답니다"라며 무덤덤하게 반응해 화제를 모았다.

한편 김민국은 김성주와 함께 2013년 MBC 예능 '아빠! 어디가?'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