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임영웅/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임영웅/ 사진=텐아시아DB


서울숲의 임영웅 별빛정원 조성 예정지. / 사진제공=영웅시대
서울숲의 임영웅 별빛정원 조성 예정지. / 사진제공=영웅시대
임영웅의 이름을 딴 정원이 조성된다. 2005년 옛 경마장터에서 시민들의 도시숲으로 변신한 서울숲에 임영웅 별빛정원이 탄생하게 됐다.

임영웅 팬클럽과 서울시에 따르면 영웅시대 with Hero 서울경기, 강원, 대구경북, 대전세종천안, 부산울산경남, 광주전남, 전북, 인천, 제주회원들의 후원금 3000만원으로 서울시 성동구 서울숲공원 중앙 호수 주변에 임영웅의 별빛정원을 조성한다.

서울숲의 가장 아름다운 경관을 감상할수 있는 중앙호수에 수질정화를 위한 부유분수 펌프를 설치하여 수질개선 및 수변호수 경관을 개선하고, 호수주변을 따라 산책길을 조성한다. 주변에는 휴식할 수 있는 벤치를 설치하고 아름답고 예쁜 꽃과 나무를 식재하여 숲을 찾는 팬들과 시민들의 새로운 포토존으로 구성할 계획이다.

영웅시대 with Hero는 일회성의 기부 행사가 아닌 서울숲의 '나무 돌보미사업' 자원봉사를 통해 이 공간을 꾸준히 가꿔 나갈 예정이다.

서울시는 2012년부터 다양한 스타들의 팬클럽 후원을 통해 공원·녹지의 비어있는 공간에 숲과 정원을 조성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1629㎡에 수목 2만5719그루가 식재됐다. 이번 '임영웅 별빛정원'은 59번째 사례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도시녹화사업을 위한 자발적인 후원에 감사드린다"며 "서울숲의 나대지 공간이 식물이 가득한 정원으로 바뀌면 더욱 쾌적해지고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오는 16일 임영웅의 생일을 맞아 임영웅 팬클럽 영웅시대 회원들은 이외에도 다양한 선행을 펼치고 있다. 영웅시대 경남방 회원들은 최근 고성군청을 통해 복지기관에 쌀과 생필품 등 250만 원 상당의 기부물품을 전달했다. 영웅시대의 소모임 영웅사랑방은 도움이 필요한 학생들을 위해 쓰일 200만 원의 기부금을 얼마 전 포천시청에 전달했다. 영웅시대 안동스터디방 회원들은 대한적십자사 경상북도지사에 도내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정을 위한 '희망나눔성금' 200만 원을 기탁했다. 이처럼 영웅시대는 모범적인 팬 문화를 선도하며 귀감이 되고 있다.

임영웅은 음악방송, 공연 등 무대를 비롯해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 방송에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