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은수, A-MAN프로젝트와 전속계약
"동반자로 매 순간 노력 아끼지 않을 것"
배우 서은수. /텐아시아DB
배우 서은수. /텐아시아DB


배우 서은수가 A-MAN프로젝트(이하 에이맨프로젝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로써 그는 배우 이종석, 권나라, 양정연과 한 식구가 됐다.

에이맨프로젝트 측은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서은수는 특유의 맑고 고운 비주얼은 물론, 연기에 대한 끝없는 열의와 따뜻한 성품을 모두 갖춘 그와 함께할 수 있어 더없이 기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아우르며 희로애락을 담은 열연을 선사할 서은수의 동반자로 매 순간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 전했다.

서은수는 2016년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으로 데뷔해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듀얼', '황금빛 내 인생',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리갈하이', '미씽: 그들이 있었다' 등과 영화 '살인의 시작', '홍어', '너의 결혼식', '영시' 등에 출연했다.

그는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폭넓은 캐릭터 소화력과 특색 있는 분위기를 뽐내는 등 자신만의 입지를 굳건히 다져나가고 있다.
서은수. /사진제공=A-MAN프로젝트
서은수. /사진제공=A-MAN프로젝트
이런 가운데, 새 프로필 사진이 공개돼 다음 행보를 더욱 궁금케 했다. 그는 청초함 넘치는 자태와 순수함이 깃든 눈빛으로 탄성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카리스마와 신비로움이 어우러진 표정으로 아우라를 한껏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처럼 다양한 매력으로 자신만의 역량을 드러낸 서은수가 앞으로 어떤 작품을 통해 활약을 펼칠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서은수는 영화 '킹메이커: 선거판의 여우'를 통해 또 한 번의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