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 '런닝맨' 하차 소감..."과분한 사랑 받았다 그리고 감사합니다"[TEN★]


배우 이광수가 SBS '런닝맨'에서 하차하는 소감을 밝혔다.

이광수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런닝맨' 하차에 대한 심경을 남겼다.

이광수는 "가족같은 멤버분들, 스태프분들, 늘 응원해주시는 팬분들 덕분에 제가 받기에 과분한 사랑을 받으면서 지난 11년동안 매주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습니다"라고 남겼다.

이어 "어떤 말로도 이 감사함을 다 전하기에 부족하지만 그동안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했습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라고 자신을 응원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덧붙였다.

특히 이를 본 배우 김기방은 "최고야! 넌!"이라며 이광수를 응원했고, 고영배와 임주환, 코드쿤스트도 "멋있어 광수", "사랑해요 이광수 최고" 등의 댓글을 남기며 이광수의 '런닝맨' 하차를 아쉬워했다. 현재 이광수와 공개열애 중인 이선빈 역시 박수와 엄지척 이모티콘을 남겼다.

이광수는 지난 13일 방송을 끝으로 11년간 함께 한 '런닝맨'에서 하차했다.

사진=이광수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