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윤세아 인스타그램
사진=윤세아 인스타그램


배우 윤세아가 40대 중반의 나이에도 변치 않는 각선미를 자랑했다.

윤세아는 12일 인스타그램에 "오늘이 가장 빛나는 날이래 오늘이 가기 전.
헉! 매일매일 오늘이자너…??!!"라는 글과 함꼐 사진 한장을 올렸다.

사진 속 윤세아는 회색 레이어드 원피스를 입은 세련된 모습을 뽐냈다. 특히 레이어드 원피스 치마를 한쪽으로 젖히자, 뺴어난 각선미가 그대로 노출됐다.

윤세아는 사진 작가에게 "나리야…언니 키 이미터야…??!!"라고 말하며 키가 크게 나온 자신의 모습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한편, 윤세아는 JTBC 드라마 '설강화'와 tvN '더 로드: 1의 비극'에 출연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