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지난 9일 28번째 생일 맞아
SNS 통해 감사 인사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혜리가 28번째 생일을 축하해준 이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혜리는 지난 9일 자신의 SNS 계정에 "오늘 여러분의 사랑을 이만큼 먹었더니 배불러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리는 양쪽 손가락을 볼을 콕 찌르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형형색색의 케이크와 수많은 꽃다발을 인증하며 행복한 생일을 즐겼다. 특히 혜리의 귀여운 매력이 상큼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본 팬들은 "생일 축하해요", "이 많은 케익 혼자 다 못 먹겠지?", "혜리가 행복했으면 혜리", "케이크는 너무 예쁜데 언니 미모도 열일", "세상 예쁜 연예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혜리는 이날 생일을 맞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5000만 원을 기부했다. 그는 "모든 여자 어린이가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행복하게 성장하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혜리는 현재 tvN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에서 요즘 대학생 이담 역으로 열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