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SNS 통해 일상 공개
"걸레질 잘해서 예쁘지만…"
/사진=장성규 인스타그램
/사진=장성규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성규가 아들의 뜬금없는 먹방에 깜짝 놀랐다.

장성규는 지난 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걸레질 잘해서 예뻐. 하지만 걸레 먹방"이라는 글과 함께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장성규는 아들 예준 군의 걸레질을 지켜보고 있다. 열심히 바닥을 닦던 예준 군은 갑자기 걸레를 입으로 가져갔다. 이를 본 장성규는 다급한 목소리로 "안돼. 그거 먹으면 안돼"라고 말렸다.

이후 상황이 일단락된 듯싶었으나, 예준 군은 다시 걸레를 입으로 가져갔다. 그러자 장성규는 "아니야"라며 당황해했다. 특히 예준 군의 장난기 가득한 모습이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장성규는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서 DJ를 맡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