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혜, SNS 통해 근황 공개
쌍둥이 아들들과 제주도 여행 중
"보고 있어도 보고 싶다"
/사진=박은혜 인스타그램
/사진=박은혜 인스타그램


배우 박은혜가 듬직한 아들을 자랑했다.

박은혜는 지난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내가 수영장에서 물 먹고 기침하면 엄마 괜찮냐고 아프지 말라고 진심으로 걱정해준다"며 "내가 조금만 무거워해도 다 들어주겠다고 하고 내 심부름을 정말 즐겁게 해주는 우리 호야 사랑스럽다"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짐을 든 채 걸어가고 있는 아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에 박은혜는 "보고있어도 보고 싶어"라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박은혜 인스타그램
/사진=박은혜 인스타그램
이어진 사진에서 박은혜의 아들은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박은혜는 쌍둥이 아들들과 여유로운 일상을 보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박은혜는 2008년 4월 네 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쌍둥이 아들을 두고 있다. 하지만 2018년 협의 이혼한 후 홀로 양육을 맡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