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방송인 양미라가 먹음직스러운 일상 풍경을 공유했다.

양미라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게 너무 맛있으니까 어쩔수 없죠. 같이 들고 뜯어야죠 우리"라며 여러 장의 옥수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보기만 해도 마음이 풍성해지는 노란 옥수수와 군 옥수수, 옥수수밭의 풍경 등이 담겼다. 당도가 높은 초당 옥수수의 비주얼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군침을 삼키게 만든다.

한편, 양미라는 2018년 2세 연상의 사업가 정신욱 씨와 결혼했다. 부부는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