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아빠를 빼닮은 준재...붕어빵이 따로없네[TEN★]


가수 임창정이 일상을 전했다.

지난 7일 임창정의 넷째 아들 준재의 인스타그램에는 "촬영 콘셉트는 진지 모드였는데 플래시만 터지면 본 모습으로 돌아오는 스마일 준재씨. 진지한 준재 컷은 곱게 보정 받아 액자로 받기로. 아 기대된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임창정, 아빠를 빼닮은 준재...붕어빵이 따로없네[TEN★]
사진 속 임창정은 준재의 다리를 감싸안고, 아내와 함께 세 명이서 가족사진을 찍고 있다.

한편, 임창정은 지난 2017년 18세 연하의 아내와 결혼했다. 지난 2019년 또 아들을 품에 안아 다섯 아들의 아빠가 됐다.

사진=임창정의 아들 준재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