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희./ 사진=인스타그램
김준희./ 사진=인스타그램


쇼핑몰 CEO이자 방송인 김준희가 SNS 비공개를 유지 중이다. 왜 별다른 해명없이 잠적한 걸까.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 연구소'(이하 '가세연')는 한예슬 남자친구, 전지현 부부에 이어 김준희 남편에 대한 폭로를 펼쳤다.

이날 '가세연'의 김용호는 "김준희 남편의 지난 10년간 삶을 알았다. 김준희 부부는 잘 살고 있다. 가수 지누와 이혼한 지 12년 만에 연하 남편과 재혼했다. 남편이 자동차 세차장 같은 사업을 하다가 지금은 김준희와 같이 쇼핑몰을 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준희 SNS에 가서 '남편 어디서 만나셨어요? 어떻게 만나셨어요?라고 물어봐라. 오늘 밤에 김준희가 자기 인스타 스토리에 '기자님 왜 소설 쓰세요'라고 할 것 같다"고 했다.
김준희, '가세연' 남편 폭로 경고→SNS 비공개…왜 잠적했나 [종합]
그러면서 김용호는 "김준희 남편은 어디서 만났는지 확실히 알고 있다"고 호언장담했다.

'가세연'이 이같은 폭로를 예고한 이후, 김준희는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평소 일상 사진을 올리는 것은 물론, 쇼핑몰 홍보 등을 하며 활발히 SNS를 운영해왔던 김준희 이같은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준희는 1994년 그룹 ‘뮤’로 데뷔 후 마운틴 등의 멤버로 활동했다. 이후 영화 '오! 브라더스', '연애, 그 참을 수 없는 가벼움'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두각을 보였다. 또한 각종 뷰티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팬들과 만났고, 현재는 쇼핑몰 CEO로 활동 중이다.

지난해 5월 두 살 연하의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 함께 쇼핑몰을 운영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