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서동주가 여유로운 부산 여행 일상을 공유했다.

서동주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노란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서동주는 부산을 바라보며 여유로운 미소를 짓고 있다. 노란색 원피스도 찰떡 소화하는 모습이 팬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서동주는 서정희의 딸로, 미국 변호사이자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동주 이야기' '샌프란시스코 이방인' '내일의 나를 위한 다짐' 등 책을 집필하기도 했다.

어머니 서정희 역시 에세이 '혼자 사니 좋다'를 출간한 바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