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현아 인스타그램
사진=현아 인스타그램


가수 현아가 30번째 생일을 맞아 연인 던과의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현아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생일파티 사진과 함께 "오늘 하루 팬들과 라이브로 시작해서 깜짝 서프라이즈와 편지. 말로 설명할 수 없는 수없이 많은 감동에 몇 번을 울고 웃었는지 모르겠고 정말 너무나도 많은 사랑 받고 있고 늘 예뻐해 주고 사랑해 줘서 고맙습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또 사실 가족보다도 더 오랜 시간 함께하고 있는 늘 저 먼저 생각해 주는 우리 언니들 오빠 동생들 친구들 우리 스태프들 정말 말로는 다 표현할 수 없지만 오늘 하루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하루였어. 고맙고 사랑해"라고 스태프들과 지인들에게 감사하는 마음도 전했다.
사진=현아 인스타그램
사진=현아 인스타그램
현아는 "던아 늘 우리가 함께여서 나 정말 행복해 사랑해"라며 연인 던에 대한 애정도 숨기지 않았다. 이에 던은 "태어나줘서 고맙구먼♥"이라는 댓글로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현아와 던은 화이트 커플룩을 맞춰 입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두 사람을 서로를 바라보며 미소 짓고, 진한 입맞춤을 나눠 눈길을 끌었다.

현아는 지난 1월 미니앨범 'I'm Not Cool'을 발매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