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배우 서효림의 딸 조이가 첫 돌을 맞았다.

서효림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첫 번째 생일을 축하해. 건강하고 보배로운 사람이 되길 바란다 아가야♥ #joie"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딸 조이를 품에 안고 있는 서효림의 모습이 담겼다. 단아한 매력을 뽐내는 서효림과 귀여운 자태의 조이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를 본 방송인 최희는 "어머나 언니 넘 예뻐요♥ 조이야~~~~ 첫 생일 축하해♥♥♥"라고 축하 인사를 건넸다.

서효림은 2019년 배우 김수미 아들 정명호 나팔꽃 F&B 대표와 결혼해 부부의 연을 맺었다.그는 결혼 후 첫 작품으로 MBC 새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을 선택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