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라, 아들 돌잔치에 신난 엄마…돌잡이엔 역시 지폐 [TEN★]


 양미라, 아들 돌잔치에 신난 엄마…돌잡이엔 역시 지폐 [TEN★]
 양미라, 아들 돌잔치에 신난 엄마…돌잡이엔 역시 지폐 [TEN★]
 양미라, 아들 돌잔치에 신난 엄마…돌잡이엔 역시 지폐 [TEN★]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배우 양미라가 아들의 첫돌을 기뻐했다.

양미라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서호 첫 생일축하해. 서호는 아빠가 원하던 공과 엄마가 원하던 돈을 깔끔~~~하게 딱! 잡았어요. 브라보 서호 라이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은 양미라 아들의 돌잔치 모습. 양미라 부부는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첫돌을 맞은 아들을 축하하고 있다. 양미라 아들은 돌잡이에서 공과 돈을 잡는다. 공을 잡았을 때보다 돈을 잡은 아들의 모습에 더 크게 기뻐하는 양미라 부부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양미라는 2018년 2살 연상의 사업가 정신욱 씨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6월 득남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