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SNS 통해 근황 공개
여유로운 일상 속 남다른 비주얼
/사진=박서준 인스타그램
/사진=박서준 인스타그램


배우 박서준이 근황을 전했다.

박서준은 4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서준은 카메라를 등진 채 머리를 만지고 있다. 그는 검은색 티셔츠에 청바지를 매치하는 등 수수한 패션에도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박서준은 엄태화 감독의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가제)에 출연한다. '콘크리트 유토피아'는 대지진으로 폐허가 되어 버린 서울, 유일하게 남은 '황궁아파트'로 생존자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극 중 영탁(이병헌 분)의 눈에 띄어 발탁된 후 그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는 민성 역을 맡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