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인스타그램./
싸이 인스타그램./


가수 싸이가 몸매 관리에 힘을 쏟고 있다. 살을 찌우기 위해 노력중이다.

싸이는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열심히 관리 중인데 느껴지시나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초록색 계열의 셔츠와 바지를 착용하고 주머니에 손을 넣고 있는 싸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싸이는 이전에 비해 살이 오른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최근 싸이의 소속 가수들을 비롯해 많은 동료들과 네티즌들이 살을 찌우길 원했다. 싸이 특유의 풍채를 보고 싶었기 때문. 싸이는 많은 사람들의 의견을 수용해 다시 야식을 시작했다며 살 오른 모습을 공개한 것이다. 이를 본 이정현은 "너무 좋아요 오빠"라고 만족해했고, 전현무는 "배 더 나오고 옆구리 잡혀야 인정"이라고 조언을 건넸다.

싸이는 제시, 현아, 던, 헤이즈, 크러쉬, 스윙스 등이 소속된 소속사 피네이션의 수장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