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팬클럽 '영웅시대밴드'
임영웅 생일 앞두고 기부 선행 '훈훈'
임영웅 팬클럽(영웅시대 밴드) 기부./
임영웅 팬클럽(영웅시대 밴드) 기부./


지난 2일 가수 임영웅 팬클럽 중 하나인 ‘영웅시대밴드(나눔모임)’가 연세대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을 찾아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어린이 환자 가족을 위해 1232만 원을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오는 16일 임영웅의 생일을 앞두고 이뤄졌다. 이번 기부에는 영웅시대밴드 회원들이 십시일반 동참했다. 영웅시대밴드 회원은 현재 1740명이다.

안명숙 리더와 서미숙 총무는 세브란스병원 사회 사업팀에 기부금을 전달하며 회원들을 대표해 “임영웅 씨가 가정 형편이 어려운 소아·청소년들에게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어 뜻을 함께하고자 기부금을 전했다. 아이들의 회복뿐만 아니라 퇴원 후 행복하게 생활하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기부금은 소아·청소년 환자들의 치료비와 아이의 병간호로 소득 활동을 하기 어려운 부모를 위한 생계비까지 지원한다.
임영웅 팬클럽, 세브란스에 1232만 원 기부…"소아·청소년 환자 위해"
영웅시대밴드는 세브란스병원에 지난해 6월 616만 원, 연말을 맞아 1228만 원을 전한 바 있다. 이로써 이번 기부를 포함해 세브란스병원에 누적 3076만 원을 전했다.

안명숙 리더는 “앞으로도 세브란스병원에 1년에 두 번(웅탄일과 크리스마스) 기부를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며 “환자와 환자가족들이 임영웅님과 영웅님 팬들의 후원으로 절망에서 희망을 찾았다는 고마움을 담아 써주신 편지를 읽고 오히려 저희들이 더 큰 선물을 받은 것 같았다”고 말했다.

영웅시대밴드는 기부뿐만 아니라 서울역 쪽방촌 도시락봉사를 1년이 넘게 지속적으로 하는 봉사활동을 통해 소외 계층을 위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최근에는 영웅시대 초보회원들을 위한 덕후교실을 마련하여 도움이 필요한 영웅시대 회원들의 교육도 담당하며 활발한 팬덤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임영웅은 TV조선 '미스터트롯'을 통해 훈훈한 비주얼과 가슴을 울리는 구성진 목소리, 탁월한 감성 표현 등으로 단숨에 시청자들의 귀를 사로잡았고, 진(眞)에 올랐다. 이후 가요계는 물론이고 방송과 광고까지 줄줄이 장악하며 국민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