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지훈./사진제공=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지훈./사진제공=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지훈이 1인 기획사를 설립한다.

이지훈 측은 3일(오늘) “1인 기획사 '썸(ssom)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독자적 행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지훈은 본인만의 색깔과 신념을 담은 연기로 대중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새로운 도약을 알렸다. 그는 '썸(ssom)엔터테인먼트'라는 사명 하에 다양성을 중시하는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성장하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또한 썸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새 출발에 나서며 다양한 작품 활동을 예고, 배우로서의 거침없는 행보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지훈은 KBS 드라마 ‘학교 2013’으로 데뷔, 안정적인 연기력과 유연한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이며 안방극장에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이후 ‘99억의 여자’, ‘신입사관 구해령’, ‘육룡이 나르샤’, ‘최고다 이순신’ 등 장르를 넘나드는 작품 활동을 꾸준히 해왔고, 최근 종영한 KBS 드라마 ‘달이 뜨는 강’을 통해 깊이 있는 연기 변신에 성공해 주연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또한 이지훈은 MBC 예능 ‘나 혼자 산다’를 통해 동네 주민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핵인싸’의 면모를 발휘하며 친근한 매력까지 더했다. 여기에 IHQ 개국 첫 드라마 '욕망'의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