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희진 인스타그램./
우희진 인스타그램./


배우 우희진이 넘사벽 동안미모를 과시했다.

우희진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스럽지만 정감 있는 내 극 중 이름 강수자. 오늘밤 9:00시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많이 시청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우희진은 헬멧을 쓰고 스쿠터에 앉아 메이크업 수정중이다. 특히 전성기 시절 미모 못지 않은 변함없는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47살' 우희진, 단언컨대 연예계 최고 '동안'[TEN★]
이와 함께 우희진은 "처음 타보는 스쿠터. 은선 매니저는 한 번에 부릉. 저는 네 번 강습에 주행 성공했어요"라며 스쿠터에 타고 있는 사진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우희진은 1975년생으로 올해 47세다. 1987년 MBC 드라마 '조선왕조 오백년'으로 데뷔해 1990년대 최고의 청춘스타로 인기를 끌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