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양이에 먹이 주지 말라고?"
옥주현 / 사진 = 텐아시아DB
옥주현 / 사진 = 텐아시아DB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길고양이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옥주현은 지난달 31일 인스타그램에 "먹이를 주지 말라고 야생 동물은 병균을 옮긴다고 써붙여 놓으셨다"라고 썼다. 이어 "고양이는 싫고 쥐들을 원하나. 쥐 득실득실을 몹시 원하는 건가. 아닐 것 같은데"라고 덧붙였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고양이에게 먹이를 주지 말라'고 적힌 게시문이 담긴 것으로 보인다.

최근 길고양이에게 먹이를 주는 이른바 '캣맘'이 논란이다. 지지하는 쪽은 '동물을 돌보고 보살피는 따뜻한 마음이 좋다'는 의견이고, 반대하는 사람들은 '길고양이 개체수를 늘려 부작용이 크다'고 목소리를 내고 있다.

옥주현은 뮤지컬 '위키드'에서 초록 마녀 엘파바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