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예빈./ 사진=인스타그램
강예빈./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강예빈이 테니스장에서 원조 베이글녀의 면모를 과시하며 시선을 싹쓸이 했다.

강예빈은 지난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예빈, 장진영 인천 영종도 테니스장. 무보정이라면 믿어줄까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강예빈은 타이트한 상의에 미니스커트를 매치해 스타일리시한 테니스복 패션을 완성했다. 특히 강예빈은 압도적인 볼륨감과 쭉쭉 뻗은 각선미로 눈길을 끌었다.
강예빈 인스타그램./
강예빈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강예빈은 "길게 아래에서 찍어달랬더니 왕발에 미니스커트가 맥시스커트 된 줄. 다리만 길게 해 주세요 제발~ 진영이는 172cm. 나보다 키가 큰데 거의 열매 열릴 수준으로 큰나무 같아요. 기린이 올거 같아요"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강예빈은 현재 채널 뷰 시사교양 '내 생애 값진 선택 3'에 출연 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