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모델 겸 방송인 이현이가 엄마로써 최선을 다한 하루 일상을 공개했다.
이현이는 30일 자신의 SNS에 근황이 담긴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민트색 원피스를 입고 아이들과 놀이동산에서 즐겁게 놀고 있는 가족의 모습이 담겼다. 이현이는 가디건을 어깨에 걸친 뒤 슬링백을 매치해 패셔니스타로써 면모를 뽐냈다.
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이날 이현이 가족은 강원도에 있는 한 놀이동산에서 나들이를 즐겼다. 이현이는 "날씨가 예술인 오늘🌞 엄마모드 풀가동💪🏻 아빠모드 벌써방전👋🏻"이라며 가족 나들이의 즐거움을 나타냈다.
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사진=이현이 인스타그램
이현이는 "나 새옷 입었는데 케챱흘렸네??👀"라며 "누구니, 누구야"라는 해시태크를 붙
였다.

이현이는 2012년 대기업에 근무 중인 남편과 결혼해 두 아들을 두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