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 유튜버 새벽 / 사진=새벽 인스타그램
뷰티 유튜버 새벽 / 사진=새벽 인스타그램


뷰티유튜버 새벽(본명 이정주)이 세상을 떠났다. 향년 30세.

30일 소속사 아이스크리에이티브의 김은하 대표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새벽의 비보 소식을 전했다.

김 대표는 "빛나고 소중했던 나의 오랜 친구이자 소속 크리에이터 새벽, 이정주 님이 오늘 아침 별이 됐다. 이 슬픔과 황망함을 어떻게 표현해야할지 모르겠다"고 글을 적었다. 이어 "7년 전 '차장님 차장님 은하 차장님'하며 밝게 인사를 나눈 인연을 시작으로 우리는 참 많은 것을 나눴다. 기쁨과 슬픔, 도전과 성취, 고통과 행복을. 그의 밝은 미소와 명랑한 목소리, 아름다운 눈빛이 형형하다"고 추모했다. 또한 "오랜 투병에도 희망을 잃지 않았던 그 용기와 정신 잊지 않겠다. 우리의 새벽. 가는 길 외롭지 않게 기도하겠다. 영원히 기억하겠다"고 덧붙였다.

새벽은 메이크업, 화장품 리뷰, 여행, 일상 등을 공개하는 유튜버로, 메인 채널은 구독자 63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그는 2019년 2월부터 림프종(혈액암) 투병 생활을 해왔다. 이하 새벽 소속사 대표 글 전문빛나고 소중했던 나의 오랜 친구이자 소속 크리에이터 새벽, 이정주 님이 오늘 아침 별이 되었습니다. 이 슬픔과 황망함을 어떻게 표현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7년 전 '차장님 차장님 은하 차장님'하며 밝게 인사를 나눈 인연을 시작으로 우리는 참 많은 것을 나눴습니다. 기쁨과 슬픔, 도전과 성취, 고통과 행복을요. 그의 밝은 미소와 명랑한 목소리, 아름다운 눈빛이 형형합니다.

오랜 투병에도 희망을 잃지 않았던 그 용기와 정신 잊지 않을게요. 우리의 새벽. 가는 길 외롭지 않게 기도하겠습니다.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