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임수향 인스타그램
사진=임수향 인스타그램


배우 임수향이 변치않은 미모를 자랑했다.

임수향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Have a great weekend!"라는 짧은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올렸다. 문구 뒤에는 TGIF((Thank God, It’s Friday, 아 불금이다. )라는 해시태크가 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하얀색 블라우스와 검은색 미니스커트를 입고 세련미 넘치는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보라색으로 염색한 머리카락이 하얀색 블라우스와 어울려 도회적인 이미지를 자아낸다.
사진=임수향 인스타그램
사진=임수향 인스타그램


한편 임수향은 드라마 '아이가 다섯', '불어라 미풍아',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우아한 가' 등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지난해 MBC 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 출연했으며 현재는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