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배우 이세영이 숏컷에도 굴욕없는 비주얼을 뽐냈다.

이세영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이보리 컬러의 블라우스를 입고 쇼파에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는 이세영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숏컷 스타일로 중성적인 매력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또렷한 이목구비와 가녀린 어깨선이 단아하고 우아한 분위기를 풍겨 눈길을 끈다.

이세영은 오는 9월 방송 예정인 MBC ‘옷소매 붉은 끝동’에 출연한다.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신이 선택한 삶을 지키고자 한 궁녀와 사랑보다 나라가 우선이었던 제왕의 애절한 궁중 로맨스물이다.

극중 이세영은 왕의 무수히 많은 여인 중 한 명이 아닌, 자신의 삶을 주체적으로 선택하고자 하는 궁녀 성덕임 역을 맡았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