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 "아들아 BTS 형들처럼만 자라다오" [TEN★]


가수 나비가 BTS 육아법을 전했다.

나비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이가 자꾸 울어서 노래 불러줬어요. 뱃속에 있을 때부터 BTS 형아들 노래로 태교했는데 신곡 들려주니깐 완전 잘 자네요. 신기해요. 잘 때가 제일 이뻐 귀요미"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나비는 이달 출산한 아들을 품에 안은 모습이다. 나비는 아들이 칭얼거리자 BTS의 신곡을 불러줬다.
나비 "아들아 BTS 형들처럼만 자라다오" [TEN★]
특히 나비는 “BTS 형들처럼만 자라다오”라고 덧붙이며, BTS를 향한 짙은 팬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나비는 지난 2019년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했으며 이달 첫 아들을 출산했다.

사진=나비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