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오마이걸 비니 인스타그램
사진=오마이걸 비니 인스타그램


사진=오마이걸 비니 인스타그램
사진=오마이걸 비니 인스타그램
오마이걸 비니가 성숙한 비주얼을 뽐냈다.

비니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꽃과 돌고래 이모티콘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좌우 디자인이 다른 독특한 셔츠를 입은 채 다양한 포즈를 취하는 비니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신비로운 눈동자로 카메라를 응시하는가 하면, 사랑스러운 미소로 순식간에 분위기를 바꾸는 등 눈부신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이를 본 오마이걸 멤버 유아는 댓글에 "어머 내 사랑, 너무 눈부셔서 다들 눈 멀어버리겠어"라며 찬사를 보냈다.

비니가 속한 그룹 오마이걸은 지난 10일 여덟 번째 미니앨범 '디어 오마이걸(Dear OHMYGIRL)’로 컴백. 신곡 'DUN DUN DANCE(던 던 댄스)'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