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유리, 맹세창 피자집 응원
SNS 통해 방문 인증샷 게재
"멋져 맹사장"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성유리가 피자집 사장이 된 맹세창을 응원했다.

성유리는 25일 자신의 SNS 계정에 "울 막둥이 다 커서 사장님도 되구 멋져 맹사장"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성유리는 맹세창, 문세윤과 나란히 선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세 사람은 제각각 개성 넘치는 포즈를 취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발산했다.

특히 성유리는 맹세창이 운영하는 피자집에 방문하며 특급 응원을 펼치는 등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세 사람은 2008년 KBS 2TV 드라마 '쾌도 홍길동'을 통해 인연을 맺었다. 이들은 13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두터운 친분을 이어가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성유리는 1998년 핑클 1집 앨범 'Blue Rain'으로 데뷔했다. 이후 2017년에는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했다. 최근에는 SBS 예능 '맛남의 광장'에 출연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