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현숙 'LA 한량언니 51세 美친 각선미' [TEN★]


그룹 잼 출신 윤현숙이 근황을 공개했다.

윤현숙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Monday 더웠는지도 모르고 다녔다. 그저 너무 배가 고팠을 뿐"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윤현숙의 데일리룩 인증샷이 담겼다. 윤현숙은 쨍한 초록색 셔츠에 핫팬츠, 스팽글 신발로 화려한 패션을 완성했다.

한편, 윤현숙은 1992년 혼성그룹 잼으로 데뷔, 이후 이혜영과 함께 코코 멤버로도 활약하다 배우로 전향했으며, 미국 LA에서 패션 사업가로 활동 중이다.


사진=윤현숙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