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지수가 패션 매거진 <엘르> 아시아 4개국의 6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엘르> 홍콩을 비롯해 싱가폴, 태국, 인도 4개국의 6월호 커버 그리고 <엘르> 코리아, 대만 6월호 화보를 통해 시크하면서도 매혹적으로 변신한 지수의 모습을 만날 수 있다.

총 2가지 버전의 더블 커버로 발행되는 이번 <엘르> 아시아 4개국 커버 화보에서 지수는 간결한 블랙 드레스에 베레를 쓴 우아한 여인으로 변신하는가 하면 모던한 블랙 룩에 뱅 헤어 스타일을 연출하고 베스파에 앉은 채 독보적인 아름다움을 뽐냈다. 또한 <엘르> 싱가폴의 경우, 2종 커버 중 독점 흑백 커버가 발행될 예정으로 기대감을 안겼다.
디올 글로벌 앰버서더인 지수는 이번 화보에서 디올 2021 가을 컬렉션을 근사하게 소화하며 경쾌한 체크부터 강렬한 레오퍼드 패턴, 블랙 앤 화이트 룩 등의 컨셉트를 아우르는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선을 압도했다.

한편, 지수의 <엘르> 아시아 4개국 동시 커버는 <엘르> 홍콩, 싱가폴, 태국, 인도를 비롯해 <엘르> 코리아, 대만 6월호 화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