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1인 기획사 설립
이다인과 쿨한 열애 인정
허당→황제된 그의 열일행보
가수 겸 배우 이승기/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이승기/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스승' 이선희 곁을 떠나 홀로서기에 나섰다. 기획사 설립부터 열애까지 발표한 그의 옆자리는 새로운 인연이 채웠다.

이승기는 24일 정든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와의 결별과 함께 신생 기획사 설립 소식을 발표했다.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소속 아티스트 이승기와 오는 31일부로 계약을 종료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데뷔 전부터 오랜 시간 신뢰를 바탕으로 서로 동고동락하며 함께했으나 최근 아티스트 본인이 신생 1인 기획사를 설립해 독립 후 활동을 이어나가기로 했다"며 "홀로서기로 더 많은 도전을 해나갈 아티스트 이승기를 응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로써 이승기는 스승 이선희의 품을 떠나 홀로서기에 도전한다. 2004년 데뷔 후 지난 17년간 동행한 이선희와 한솥밥을 먹었던 소속사를 떠나 연예계 활동 2막을 맞게 됐다.
배우 이승기(왼쪽), 이다인/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승기(왼쪽), 이다인/ 사진=텐아시아DB
새로운 도전을 앞둔 이승기을 향한 응원의 목소리가 쏟아진 가운데, 또 하나 축하할 일이 생겼다. 같은날 배우 이다인과의 열애설이 터진 것. 공교롭게도 1인 기획사 설립 소식이 알려진 직후에 나왔다.

보도가 쏟아지자 이다인은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소속사는 "본인에게 확인해 본 결과, 선후배 관계로 만나 5~6개월 전부터 좋은 감정을 가지고 조심스럽게 서로에 대해 알아가는 중"이라며 "두 사람이 좋은 만남을 이어갈 수 있도록 따듯한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골프'라는 공통 취미를 매개로 친분을 쌓다 교제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승기와 이다인이 함께 강원도 강릉 여행을 떠난 목격담도 전해졌다.

이승기의 연이은 희소식에 많은 누리꾼의 축하가 쏟아졌다. 스타성과 대중적인 이미지를 고루 갖춘 그이기에 어느 때보다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가수 겸 배우 이승기/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이승기/ 사진=텐아시아DB
이승기는 노래면 노래, 연기면 연기, 예능이면 예능까지 빼어난 능력을 갖춘 만능 엔터테이너다. 2004년 6월 '내 여자라니까'로 데뷔한 그는 '연하남 신드롬'을 일으킨 바 있다. 이후 '삭제', '하기 힘든 말', '아직 못다한 이야기', '사랑이 술을 가르쳐', '결혼해줄래', '정신이 나갔었나봐' 등 히트곡을 냈다.

배우로서 활약도 눈부시다. KBS2 '소문난 칠공주', SBS '찬란한 유산',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MBC '더킹 투하츠', '구가의 서 'tvN '화유기', SBS '배가본드', tvN '마우스' 등 인기작을 보유한 흥행 보증 수표다.

이승기는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허당'부터 '황제'까지 매력적인 캐릭터로 대중에게 친숙해졌다. 과거 KBS2 '1박 2일', SBS '강심장' 등으로 예능감을 다졌고, 현재는 SBS '집사부일체'를 이끌고 있다. 2018년에는 'SBS 연예대상'을 수상할 정도로 예능 활약상이 두텁다.

'허당'을 거쳐 '황제'가 된 이승기는 일도 사랑도 게을리 하지 않았다. 그는 이다인과 연애 초반이었던 당시에도 '마우스' 녹화에 성실히 임했다. 배우로서 해야 할 당연한 몫이지만 이승기의 성실함은 정평이 나있기에 의미가 남다르다. 새로운 사람과 새 출발을 하게 된 이승기의 찬란한 미래를 기대해 본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