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후크엔터와 계약 만료
"5월 31일부로 계약 종료"
"아티스트 본인이 독립 결정"
가수 이승기/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이승기/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이승기가 소속사를 떠나 1인 기획사를 세운다.

후크 엔터테인먼트 24일 보도자료를 내고 "소속 아티스트인 이승기와 오는 5월 31일부로 계약을 종료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데뷔 전부터 오랜 시간 신뢰를 바탕으로 서로 동고동락하며 함께했으나 최근 아티스트 본인이 신생 1인 기획사를 설립해 독립 후 활동을 이어나가기로 했다"며 "앞으로는 협력사로서 함께 응원하고 돕는 관계로 발전하기로 합의했다"고 덧붙였다.

후크 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 이승기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조력자로 최선을 다하며 홀로서기로 더 많은 도전을 해나갈 아티스트 이승기를 응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승기는 최근 종영한 tvN '마우스'에서 열연했다. 현재 SBS '집사부일체'에 출연 중이다.

다음은 후크 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후크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인 이승기와 오는 5월 31일부로 계약을 종료하게 되었습니다.

데뷔 전부터 오랜 시간 신뢰를 바탕으로 서로 동고동락하며 함께하였으나 최근 아티스트 본인이 신생 1인 기획사를 설립하여 독립 후 활동을 이어나가기로 하여 앞으로는 협력사로서 함께 응원하고 돕는 관계로 발전하기로 합의하였습니다.

오랜 시간 후크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명실공히 대한민국 최고의 아티스트로 활약해준 이승기에게 파트너로서 진심 어린 감사를 전합니다.

또한 늘 이승기에 대한 응원과 애정을 보내주신 팬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 전하며 앞으로도 아티스트 이승기를 향한 무한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아티스트 이승기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조력자로 최선을 다하며 홀로서기로 더 많은 도전을 해나갈 아티스트 이승기를 응원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