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기 증명사진 모아봤다"
성형 의혹 잠재울 미모
한결 같은 이목구비
구혜선 변천사/ 사진=인스타그램
구혜선 변천사/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구혜선이 어릴 적 사진을 공개해 자신의 성장기를 살펴봤다.

구혜선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성장기 증명사진들을 모아봤다"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6세, 14세, 16세, 17세, 21세, 38세의 구혜선의 모습이 담겼다. 10, 20대를 거쳐 현재까지 한결 같은 미모를 자랑했다. 어린 시절과 똑 닮은 현재까지의 성장과정이 고스란히 전해지면서 자연스럽게 성형 의혹도 잠재웠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언제나 예쁘다", "38살인데 변함 없이 귀엽다", "모든 면에서 너무 아름답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구혜선은 오는 6월 크랭크인 예정인 영화 '다크 옐로우(DARK YELLOW)'를 연출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