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안혜경 인스타그램
사진=안혜경 인스타그램


방송이 안혜경이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안혜경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문득, 감당하기 힘든 사실들. 아침에도 내맘을 저녁으로 만들어 버리는 것들. 그럼에도 불구하고 깨끗함을 유지중인 내 거실. 바다보고싶다"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집 거실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tvN '신박한 정리' 출연 후 깨끗하게 유지중인 거실이 담겼다.

안혜경은 지난 1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구본승과 계약 커플로 인해 악플러들에게 고통받았던 사실을 털어놨다. 그는 계약 커플을 마친 뒤 인터뷰에서 "오빠의 팬으로서 열심히 했을 뿐인데, 본의 아니게 그런 말을 들어서 계약 종료 후 가슴 앓이를 했던 게 나왔다"며 눈물을 보였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