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은형 인스타그램
사진=이은형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이은형, 강재준 부부가 웃음 넘치는 일상을 공유했다.

이은형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잇츠 내일은 부부의날 #아차차 #재준아 #재활용도하고와 #부부의날 #사랑해증맬루" 라는 글과 함께 남편이자 코미디언 동료인 강재준의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강재준은 "내일 부부의 날이잖아. 내가 노래 불러줄게"라며 "너는 천사다 나는 쓰레긴데"라며 달콤한 세레나데를 불렀다. 노래를 들은 이은형은 "쓰레기나 버리고 와"라며 그에게 쓰레기 봉투를 안긴다.

강재준은 새침한 표정으로 쓰레기 봉투를 품에 안은 채 현관에서 무언의 시위를 벌이고 있다. 두 부부의 유쾌하고 사랑스러운 일상이 웃음을 자아낸다.

2018년 결혼한 이은형과 강재준은 함께 방송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