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그룹 노을의 이상곤과 배우 연송하가 결혼한다.

노을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이러한 사실을 알리면서 축하를 부탁했다.

씨제스는 "오는 23일 가수 이상곤과 배우 연송하가 서울 모처에서 식을 올리고 부부의 연을 맺는다. 앞서 두 사람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및 감염 예방을 지키기 위해 결혼식을 잠정 연기한 바 있으나,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간소하게 식을 올리는 것을 결정했다. 당사자들의 뜻에 따라 양가 가족과 친지, 노을 멤버 등 가까운 지인들만 모아 식을 치를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이상곤은 앞으로도 노을의 멤버이자 아티스트로서 변함없이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활동을 이어갈 것이다. 또 다른 인생의 출발점에 선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응원과 축하를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상곤은 2002년 4인조 감성 보컬그룹 노을의 리더로 데뷔 후 '붙잡고도', '전부 너였다', '청혼', ‘그리워 그리워’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꾸준히 음악 및 공연 활동을 펼쳐 많은 대중들의 사랑을 얻었다.

또한 2019년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와 '문득', '너의 곁에만 맴돌아'로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제 2의 전성기를 누린 바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