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핀현준./ 사진=인스타그램
팝핀현준./ 사진=인스타그램


'마포 살림남' 팝핀현준이 자택 공사 상황을 전했다.

팝핀현준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들어가있는데가 엘리베이터. 이번 달이면 엘리베이터 공사는 끝나고, 이제 증축과 전체 인테리어만 하면 됨"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팝핀현준은 공사 중인 엘리베이터 안에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공사중인 집 외관이 담겨 있다. '마포 살림남'이라는 문구가 눈길을 끈다.
"공사비 2억"…팝핀현준, 母 위해 자택에 엘리베이터 설치 [TEN★]
팝핀현준 인스타그램
팝핀현준 인스타그램
앞서 팝핀현준·박애리 부부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를 통해 무릎이 안 좋은 어머니를 위해 엘리베이터 공사를 진행할 것을 밝혔다. 이 공사에는 약 2억 원이 들어간다. 어머니는 비용을 걱정했지만, 팝핀현준은 "아버지 먼저 보내고 부모님은 기다려주지 않는다는 걸 느꼈다. 돈은 아깝지 않다"고 말해 감동을 안겼다.

팝핀현준은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보이스킹'등에 출연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