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 논란' 뒤에도 밝은 서현, '흰 셔츠에 청바지 하나 입었을 뿐인데' [TEN★]


배우 서현이 톡톡 튀는 매력이 돋보이는 일상을 공유했다.

서현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도의 설명 없이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서현은 흰 셔츠에 청바지를 입고 군살 하나 없는 여리여리한 몸매를 뽐내고 있어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서현은 최근 배우 김정현과 관련된 논란으로 팬들 걱정이 이어지자 게시물을 통해 줄곧 밝은 모습을 보여왔다. 서현이 2018년 촬영한 MBC 드라마 '시간'은 남자 주인공이었던 김정현의 태도 논란으로 인해 최근 재조명됐다. 김정현은 드라마 속 애정신을 민감해하면서 최소화해달라고 제작진에게 요청했고, 이 과정에서 끝내 하차했다. 당시 서현은 "드라마 끝나고 앓아누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서현 인스타 그램
사진=서현 인스타 그램
한편 서현은 넷플릭스 영화 '모럴센스'(가제) 출연을 확정 지었다. 서현이 분한 정지우는 우연히 직장동료의 비밀스러운 취향을 알게 된 후 그와 남다른 관계를 이어가며 아슬아슬한 로맨스를 이끄는 인물이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