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승우,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와 전속계약
'빈센조' 채신 스님 役
배우 권승우./사진제공=스튜디오 산타클로스
배우 권승우./사진제공=스튜디오 산타클로스


배우 권승우가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권승우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tvN ‘빈센조’에서 난약사 채신 스님 역을 맡아 대중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극 중 의협심 강하고 정도를 추구하는 열혈 스님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 극의 몰입도는 물론 재미까지 더하며 호평을 받았다.

무엇보다 권승우는 스피디한 전개 속에서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했다. 특히 적재적소에 활약한 권승우는 긴장감을 주다가도 웃음을 자아내는 열연으로 ‘빈센조’의 신 스틸러로 눈도장을 찍었다.
'빈센조' 권승우./사진제공=tvN
'빈센조' 권승우./사진제공=tvN
그간 연극 무대를 시작으로 연기 내공을 다져온 권승우는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을 통해 브라운관 데뷔, 이후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빈센조’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스튜디오 산타클로스는 ”앞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무한한 배우 권승우와 한 식구가 되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 다양한 작품에서 권승우의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울타리이자 든든한 파트너로 함께 나아갈 것“이라고 전했다.

권승우는 연극무대와 브라운관을 오가며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만큼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와 함께 새롭게 보여줄 행보에 이목이 집중된다.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에는 배우 김윤석, 주원, 수애, 이다희 등이 소속되어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