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 13일자 에피소드에 부드러운 저도주 '더블유 바이 윈저'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시즌비시즌'은 JTBC 스튜디오 산하의 스튜디오 룰루랄라와 가수 비가 함께 기획하고 운영하는 웹예능 프로그램이다. 음주 X 노래 특집으로 진행된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매력적인 음색으로 주목받는 음악인 이무진, 윤딴딴, 최진솔, 연경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들은 다같이 더블유를 즐기며 친구처럼 대화를 나누고 독보적인 라이브 공연까지 선보였다.

일일 바텐더를 자처한 비는 비 바(Bar)에서 윈저의 '더블유 19(W 19)'에 탄산수와 레몬즙을 더한 하이볼을 직접 제조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날 대놓고 하는 앞광고 아이템으로 소개된 더블유를 맛보고 "목넘김이 진짜 부드러워", "저는 윈저만 마셔요"라고 극찬하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특히 함께 출연한 게스트들 중 '싱어게인'으로 주목받고 있는 이무진은 비가 직접 만들어준 더블유 하이볼을 맛보고 '정말 부드럽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으며 실제로 여러 잔을 요청하여 마셨다는 후문.

이번 '시즌비시즌'에 등장한 제품은 로컬위스키 브랜드 윈저가 야심 차게 선보인 저도주 라인업의 '더블유 아이스'와 '더블유 19'다. '더블유 아이스'는 엄선된 스카치위스키 원액에 부드러움을 극대화하기 위해 영하 6도의 냉각 여과 공법으로 제조됐다. 달콤한 버터 캔디와 열대과일, 바닐라와 은은한 오크향의 깔끔한 풍미가 최적의 조화를 이뤄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35도의 부담 없는 저도주다.

'더블유 19'는 19년 이상 숙성된 스카치위스키 원액을 블렌딩하여 국내 최초 32.5도로 출시된 저도주로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기기에 좋다. 시중에 많이 판매되고 있는 무연산, 저연산 제품과는 달리 19년산 최고급 스카치위스키 원액이 담겨 위스키 애호가들에게도 사랑받는 제품이다.

영상에서 비가 제조한 것처럼 간단하게 원액에 탄산수와 레몬즙만 더하면 어디서나 부담 없이 풍미가 돋보이는 하이볼로도 가볍게 즐길 수 있다.

윈저는 지난해 '더블유 아이스'와 '더블유 17'을 리뉴얼 출시하고, 국내 최초 32.5도로 출시된 저도주 '더블유 19'와 '더블유 허니'를 새롭게 선보이며 총 4종의 더블유 바이 윈저 라인업을 완성했다. 고품질 위스키 원액부터 보틀링까지 100% 스코틀랜드에서 생산된 프리미엄 저도주로, 최근 홈술 트렌드에 힘입어 부담 없이 즐기기에 좋은 가성비 제품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한편 '시즌비시즌' 채널 내에서 '더블유 바이 윈저(W by Windsor) x 시즌비시즌' 콜라보레이션 굿즈 제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 하단의 더보기를 눌러 확인 가능하다.

김병두 기자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