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최준./ 사진=블링달링전효성’ 유튜브 화면 캡처
전효성-최준./ 사진=블링달링전효성’ 유튜브 화면 캡처


걸그룹 시크릿 출신 배우 전효성이 최준과 '니곡내곡'을 통해 치명적인 콜라보를 선보였다.

전효성은 지난 1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블링달링전효성'을 통해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의 음악 라이브 콘텐츠 최준의 '니곡내곡' 촬영 현장을 생생하게 담은 브이로그를 공개했다.

영상 속 전효성은 평소와 달리 설렘 가득한 모습으로 흥미를 고조시켰다. 촬영을 위해 만반의 준비에 나선 전효성은 메이크업하는 와중에도 '니곡내곡'의 앞선 영상들을 찾아보고는 함박웃음을 지으며 "스타를 만나는 기분이다. 나의 연예인. '굿나잇 키스'를 또 얼마나 섹시하게 해주실까"라며 최준과의 콜라보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후 스튜디오에 도착한 전효성은 마침내 최준과 마주하자 떨리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고, 최준 또한 전효성을 반갑게 맞아주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전효성은 긴장하는 것도 잠시, 본격적인 촬영에 앞서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최준과 미리 노래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가 하면 오랜만의 열창에 연습을 거듭해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이미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에서 한 차례 만나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전효성과 최준은 믿고 보는 호흡으로 ‘굿나잇 키스’를 열창, 달콤하고도 치명적인 케미로 역대급 협업을 완성했다.

한편 전효성은 매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MBC FM4U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에서 팬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