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3 첫 방송 하루 앞두고
'사는 게 정답이 있으려나?' 출간
11인 출연자 전원 기부 결정
'사는 게 정답이 있으려나' 표지/ 사진=KBS2 제공
'사는 게 정답이 있으려나' 표지/ 사진=KBS2 제공


KBS2 토크쇼 ‘대화의 희열’을 책으로 만난다.

시즌3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대화의 희열’이 12일 책 출간 소식을 알렸다.

‘대화의 희열’은 시대를 움직이는 단 한 사람의 명사를 초대해 대화를 나누는 토크쇼. 사라졌던 1인 게스트 토크쇼를 부활시키며, 2018년 시즌1, 2019년 시즌2 모두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런 가운데 ‘대화의 희열’ 시즌1, 2를 빛낸 출연자들과의 대화를 담은 책 ‘사는 게 정답이 있으려나?’가 이날 출간된다. 싱어송라이터 겸 배우 아이유, 성악가 조수미, 래퍼이자 프로듀서 지코, 배우 이정은, 요리연구가이자 외식경영전문가 백종원, 희극인 김숙, 가수 겸 라디오 DJ 배철수, 범죄 심리학자 이수정, 축구 감독 박항서, 안무가 리아킴, 작가 유시민 등 각 분야의 명사라 불리는 이들과 만나 ‘사는 것’에 대해 나눈 이야기를 책에 담았다.

이 책은 11명의 명사가 ‘어떻게 살 것인가?’에 대한 저마다의 답을 전한다. 누군가는 인생의 가치를 말하고, 누군가는 인생관을 전하고, 누군가는 삶의 태도를 이야기한다. 슬럼프를 극복한 멘탈 관리 비법을 말하는 아이유, 인생의 큰 굴곡 속에서 기회를 찾은 축구 감독 박항서, 훌륭한 삶보다는 나에게 맞는 삶을 살고 싶다는 유시민 작가 등. 이들이 전하는 ‘삶의 이야기’, ‘인생 명언’들이 책으로 담아 방송과는 또 다른 깊은 감동을 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11명의 출연자들은 모두 인세를 ‘아동학대피해예방기금’으로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책으로 만나는 대화의 희열 ‘사는 게 정답이 있으려나?’는 각종 온·오프라인 서점에서 판매된다.

‘대화의 희열’ 시즌3는 오는 13일 오후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